작도닷넷 블로그

컴퓨터

KT와 SK는 Wibro를 죽일 셈이다

06/07/10 21:18(년/월/일 시:분)

지금 우리가 CDMA를 쓰는 댓가로 Qualcom에 매년 나가는 돈이 2조원이다. 물론 처음에 도입할때야 GSM보다 싸니까 CDMA를 선택한 거지만, 이제와서 보니까 도대체 왜 그때 우리가 직접 우리 기술로 안 만들었을까 후회가 되서 만든게 Wibro다. 만약 Wibro가 활성화되고, 이를 통한 VoIP등이 활성화된다면 CDMA 로열티로 나가는 막대한 국부의 유출을 막을 수 있을 것이다.

그래서 정부의 지원으로 현재까지 Wibro에는 4조가 넘는 돈이 들어갔고, 이 돈은 이미 Qualcom에 주는 돈을 훨씬 상회하고 있다. 앞으로도 한 10조는 더 들어갈 것 같은데, 도대체 기업의 입장에서는 뭐가 좋다고 Wibro를 상용화 하는 걸까.

가만 생각해보니까 그게 아닌 것 같다. 아니 애초에 그들은 Wibro를 성공시킬 생각이 아예 없는 것 같다. 실제로 지금 SK의 경우는 6개의 대학 캠퍼스 만한 서비스 지역을 놓고 상용화를 시작했다고 우기고 있고, KT의 경우는 그나마 분당에서 신촌/강남 지역으로 출퇴근하는 커버리지를 간신히 만들어 "이동중에도 사용이 가능하다"는 점을 홍보하는 정도.

그래서 오늘 7월 10일, 상용화 추진 10일만에 가입자 100명을 마침내 돌파했다. 아니 솔직히 이 100명이라는 숫자도 힘들어보인다. 그도 그럴것이 KT나 SK는 Wibro를 마케팅하려는 의욕이 전혀 없어 보인다. 전혀.

http://www.cbs.co.kr/Nocut/Show.asp?IDX=268235
휴대인터넷 '와이브로' 가입자 100명도 안된다?

도대체 왜 이럴까 곰곰히 생각해봤는데, 아무래도 이것은 "별 실속은 없지만 그렇다고 남주기는 아까운" 계륵 같은 것으로 보인다. 그래서 비싼 돈을 들여 Wibro를 조용히 사장시킬 것으로 보인다.

이것은 마치 레이싱에서 상대편의 잘 하는 선수를 비싼 돈을 주고 사들여 벤치에 앉혀놓는 전략으로 보인다. 우리 편에는 이미 뛰는 선수가 있기 때문에 새 선수를 영입해도 경주에 투입할수는 없다. 하지만 그렇다고 그 선수를 가만 두면 상대편에서 뛰면서 우리 편에게 큰 위협이 될 것이기 때문에, 쓰지 않을 것이면서도 돈을 들여 우리 편 벤치에 묶어놓는 것이다.

그래서 아마도 Wibro에는 엄청난 돈이 들어가고 망할 것이다. 그리고 CDMA에 지불하는 로열티도 앞으로 꾸준히 나갈 것이다. 결국 돈은 돈대로 쓰고 남는 것은 SK와 KT가 살아남는 정도일 것이다.

http://xacdo.net/tt/rserver.php?mode=tb&sl=336

  • 낙관비관 06/07/11 12:07  덧글 수정/삭제
    와이브로 자체는 SK와 KT에 필요하기는 필요합니다. 휴대 인터넷이 일반화되면 우리나라의 인구밀도를 감안해 볼 때 CDMA용 주파수와 WCDMA용 주파수까지 다 쓰더라도 주파수가 모자라거든요;; 즉 헤비 유저들은 인구 밀집지역에서는 와이브로용 주파수를 쓰게 하는 것이 특히 SKT의 의도입니다.

    다만 종량제 요금제를 계속 고집할 경우에는 특히 SKT가 의도했던 인구밀집지역에서의 우회로 확보 효과를 전혀 보지 못할 것입니다. 이것에 대해서는 많은 사람들이 뜻을 모아서 계속 지적해 줘야겠죠.
    • 낙관비관 06/07/11 12:09  수정/삭제
      단 그렇게 될 경우 원활하게 사용할 수 있는 와이브로 전용 단말기가 나오는 것은 꿈이겠죠. - 기존 휴대전화 네트워크망과의 접속을 고려하지 않은 아이리버 G10은 분명히 망합니다. 그 대신 기존 CDMA/HSDPA망과 통합해 접속할 수 있는 모듈을 달 수 있는 PMP가 살아남겠죠. - 즉 로얄티 문제는 10년간은 해결하기 힘들게 될 것 같습니다.
    • 낙관비관 06/07/11 12:13  수정/삭제
      현실적으로 KTF와 SKT가, 특히 SKT가 800MHz CDMA망을 쉽게 포기하겠나요? KTF는 어차피 SKT와 경쟁이 안되는 1800MHz PCS망을 포기하고 그나마 로얄티가 조금 덜 드는 HSDPA망으로 갈 것 같지만요.
    • xacdo 06/07/11 23:30  수정/삭제
      iriver G10은 제가 보기에도 망할 것 같습니다.
      헤비 유저는 종량제든 정액제든 기업의 입장에서는 독이니까 감싸안기보다는 회피하려 할 겁니다. 어떻게든 이유를 붙여서 떨궈내겠죠.
      와이브로는 SK나 KT보다는 완전히 신규 사업자가 하는 편이 나을 뻔 했어요. 잘하면 하나로통신 같이 될 수도 있고. (물론 하나로통신의 길을 그대로 가는건 말리고 싶습니다만;;)
  • CN 06/07/12 19:59  덧글 수정/삭제
    저는 KT 직원분들을 본적이 있는데 처음에 관심을 가졌다가 진행 도중에 KT 내부의 회의감이 심해졌습니다. SK는 원래부터 전혀 관심이 없었구요. 주파수 대는 문제가 아닙니다. 아직까지 코드분할이 문제가 되는 지역 이야기는 KTF 분들에게 들어 본 적이 없습니다. 밀집지역에 문제가 된다면 장비의 문제입니다. 기존 장비는 50억 이상이 소요되어 기지국을 설치하기가 매우 힘들고 도심 지역에 기지국을 설치하는 것은 적당한 위치 선정과 임대요금에 (건물주) 대한 협의가 어렵기 때문입니다.
    • xacdo 06/07/13 16:02  수정/삭제
      정말이지 할 생각이 없었으면 차라리 신규 사업자에게 주는 편이 나았을텐데 말이죠. 정부에서 그런건 조정할 수 있지 않았을까요.
      800MHz보다 1800MHz가 이론상 2.2배의 기지국이 필요하다는 글을 본 적이 있습니다. 물론 지금은 기지국이 충분히 많으니까 별 차이는 없겠죠. 지역에 따라서 듀얼 밴드로 상호 빌려쓰는 경우도 있고.
  • CN 06/08/14 03:58  덧글 수정/삭제
    주파수와 기지국 개수사이에는 큰 영향력이 없습니다. 다만 높은 주파수가 도심지에 약하고 반면에 개방된 지역에 강해서 도심지에는 PCS가 더 많은 기지국을 세울 필요가 있습니다. xacdo님이 읽으신 글이 어딘지는 모르겠지만 잘못된 내용인 것 같습니다. :-)
  • xacdo 06/10/15 02:05  덧글 수정/삭제
    하나의 낙관적인 요소는, 삼성이 와이브로에 상당한 투자를 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없어도 됩니다)

비밀글로 등록
작도닷넷은 당신을 사랑합니다.
태그:

[이전 목록]   [1] ... [192][193][194][195][196][197][198][199][200] ... [220]   [다음 목록]

최근 글

이웃로그 관리자 옛날 작도닷넷 태터툴즈 ©현경우(xacdo) since 2001